( 넥슨에 몇번 건의한 내용이지만 오랜 시간동안 별다른 패치나 보완이 이루어 지지 않아 토론 게시판에 올리는 바입니다.)



안녕하세요.
직자를 플레이 하고 있는 한 유저입니다.
그냥 웃으며 봐주셔도 감사하지만, 좋은 대책이나 방안등을 함께 토론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

첫 시간에는
죽어라 써도 써도 풀 저주가 없는

리무브 스모그

라는 허울 좋은 이 스킬을 까보도록 하겠습니다.

※리무브스모그 : 갈수록 안좋아지는 서울의 공기때문에 만들었다는 설이 있다.※

옛날 옛적   드로이칸 나이트가 돈줄이던 시절에 성직자에게 뭔가 이득이 될 것만 같은 분위기를 조장하는
신기한 스펠들을 넥슨이 패치해 준 적이 있습니다.

이름하여 리무브 시리즈!!!
리무브 안티리커버
리무브 스모그
리무브 스턴
리무브 어빌리티
리무브 올 어빌리티......(더 있던가... 암튼 지금 당장은 기억 안나네요..!!)

필자는 경악하고야 말았습니다.

뜨억!!!! 지금 혼돈 암흑도 풀기 춰낸 힘든데 !! 저런 엄청난 상방들이 다 패치가 된단 말인가!!!!!
앞으로 직자가 없으면 저것들 다 걸리고 격수들은 사냥도 못하겠구나!!!!!!!!!!!!!!!!!!!!!!!!!!!!!!!!!!!!
당연히 전 서버가 풀가동됬다.
모두 새로나온 스펠들을 캐기위해 혈안이 되어서 전 던젼의 몬스터들을 쥐잡듯 잡아죽였다.
필자도 길드를 들볶았습니다.
저거 캐주면 며칠동안 노예가 되서 쩔을 해주겠다는 약조를 하고
두명의 아저씨들과 식음을 전폐한채 폐인의 길에 입문하였죠.....

그로써 드디어 모든 스펠을 캘 수 있었습니다.
한 스펠씩 익힐때마다 기쁜 마음으로 스펠들을 써보았죠.

띠리리링! 하는 전에는 쉽게 들을수 없던 신비로운 효과음!
특히 리무브 어빌리티를 쓸때의 그 환상적인 효과!!
옹오오오옹오오오오!!!! 빛의 기둥인것인가 이건!!! 진정한 신의 힘을 사용하는구나!!!!!!!
오호라호호호호호호호하하하햐햐ㅑ혀햐하ㅏ카카캬캬캬캬
이제 내가 모든 저주를 풀어주겠어!!! 마스터 프리스트다!!!!!! 음화화화화홧홧홧!!!!





























 

그렇게 4년을 낚였습니다....


단지 효과음과 신비로운 이펙트 만으로
리무브 스모그는 나의 스펠창에서 고이 썩어가고 있습니다....

가끔 마그매니악이 뀌는 방귀에 놀라 리무브 스모그를 시전했지만
돌아오는 것은
현. 시. 창(해석: 현실은 시궁창)

그렇게 넥슨이 야심차게 준비하고 많은 성직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했던
그 스펠이 잊혀져가고 있습니다..

<결론>
리무브 스모그 없애서 용량이라도 좀 줄여주면 안되겠니?
차마 다른거 달라고도 못하겠어.. 직자 더 하향할까봐....ㅠㅠ

>> 토론해 봅시다. 
리무브스모그 뿐만이 아닙니다.
리무브 시리즈의 가능성은 무궁무진합니다.
몬스터가 걸 수 있는 수많은 저주를 생성할 수 있으며 앞으로 새로 나올 신규 던젼의 업데이트에도
끊임없이 활용함으로써 룹플레이의 간접적 향상또한 도모할 수 있습니다.
예를들어 몬스터가 스턴을 걸 확률을 낮추되 그 지속시간을 약 40초정도로 설정해 둔다면
자주는 아니지만 가끔씩 던젼에서 터지는 스턴을 대비해서 직자의 역할이 증대될 수도 있으며
또한 스모그 라는 저주스킬을 추가적으로 부여하여 스모그 라는 저주에 걸릴 시 약 30초간
모든 직업의 물리, 마법 공격의 성공률이 절반 혹은 제로에 가까히 떨어져서 MISS만이 나는 상황을 만드는 겁니다.

리무브 시리즈.
패치된지 굉장히 오래된 스펠이지만 아직도 빛을 보지 못하고 수많은 직자분들의 스펠창에서 썩어가고 있습니다. 
해결방안 보다는 아이디어 쪽에도 어쩌면 글의 내용이 맞는지 모르겠지만 -_-;;;

아스인 유저분들. 리무브 시리즈를 살릴 대책
그리고 그 활용방안에 대해 귀중한 의견 부탁드립니다. ^^   <<<


다음번 토론 주제는 쏟아 붓는 만큼 망한다는
이제는 프로듀스에 묻혀버린 '파마시' 스킬에 대해 끄적여보겠습니다.

이 게시물을..

[과거]                                 [현재]
Demi                                   Vaspo

연녹연꽃향                       연녹연꽃향

http://asin.betanews.net/zbxe/?mid=story&category=1300930 소설게시판 (연재중)
http://asin.betanews.net/zbxe/731924  직자개혁방안1
http://asin.betanews.net/zbxe/732226  직자 개혁방안2
http://asin.betanews.net/zbxe/732393  직자 개혁방안3
http://asin.betanews.net/zbxe/813845  직자 개혁방안4
http://asin.betanews.net/zbxe/1060408 직자 개혁방안5
http://asin.betanews.net/zbxe/1380140  직업,렙제,스펠. 그 미묘한 삼각관계
http://asin.betanews.net/zbxe/reporter/2707521 뉴스게시판 의견댓글
http://asin.betanews.net/zbxe/3190521 토론 - 리무브, 언제까지 스펠창에서 썩혀야 하는가?
http://asin.betanews.net/zbxe/3227121 토론 - 눈물의 파마시..! 이대로는 안된다...!!!
http://asin.betanews.net/zbxe/3185646 투쟁 - 혼중복에 대한 의견댓글과 합당한 근거
http://asin.betanews.net/zbxe/3161895 꾸준히 주장하고 있는 성직자 개혁방안

필자는 아스가르드를 베타때부터 해온 올드 유저이자,
특히 토론, 밸런스논의 등에서 목소리가 가장 작기로 유명한 '성직자 '유저로써

성직자가 짊어졌던 여러 불합리성, 성직자 유저로써 당연히 가졌어야 했던 문제들을
규명하고 통합시켜 약 2004년부터 2010년 현재에까지
아스가르드 홈페이지 ㅡ> 노리누리 ㅡ> 아스가르딘, 넥슨월드
의 루트를 거쳐 성직자의 개선안과 문제의 해결을 주장해왔으며
그 글들과 댓글, 그리고 토론게시판에서 발굴된 좋은 아이디어등을 모아서
2007년 이후부터 넥슨에게 건의를 시작해왔습니다.

필자가 쓴 글들은 한 사이트만에 국한된 것이 아니라 여러 사이트에 올린 바가 있으며
그 댓글을 통해 좋은 아이디어가 추가될 때마다 내용을 업데이트 해서 넥슨에게 꾸준히 건의하고 있습니다.

※ 성직자는 목소리가 가장 작은 유저라는 편견을 깨기위해
    성직자의 대변인중 하나로써 오늘도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